검은색

무색의 섬광들

  • 저자 : 알랭 바디우
  • 옮김 : 박성훈
  • 출판사 : 민음사
  • 출간일 : 2020-03-27
  • 북누리 포인트
    • 할인율 : 10%
    • 적립율 : 5%
    미니 리뷰 : 0
    3.5
정가

12,000원

할인가

10,800

원 (10% 할인)
개수   
적립금 사용
제본 정보
반양장본118*180 mm132 쪽
ISBN
9788937420412
어린 시절과 젊은 시절 … 7

군대의 검은색 … 9
한밤의 소리 … 12
어둠 속의 검은 개 … 19
잉크통 … 22
분필과 마커 … 26
혼동 … 29
원초적 섹슈얼리티 … 33

검은색의 변증법 … 41

변증법적 불명확함 … 43
음흉한 영혼들 … 47
술라주의 우트르누아르 … 51
깃발들 … 57
붉은색과 검은색 그리고 하얀색, 또 보라색 … 64
스탕달, 『적과 흑』 … 68
검은색의 검은 욕망 … 72

의복 … 77

검은색 표시 … 79
블랙 유머 혹은 검은색 대 검은색 … 83
외양 … 86

물리학, 생물학, 인류학 … 91

은유적인 우주의 검은색 … 93
식물의 비밀스러운 검은색 … 99
동물의 검은색 … 107
백인들의 발명품 … 112

알랭 바디우 (저자) Alain Badiou | 프랑스 작가

오늘날 프랑스 철학을 대표하는 철학자로, 1937년 모로코에서 태어났다. 프랑스 고등사범학교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에서 강의하던 중 1968년 혁명을 계기로 마오주의 운동에 투신했으며 『모순의 이론』, 『이데올로기에 대하여…

더보기

박성훈 (번역가) | 대한민국 작가

번역가, 아마추어 철학 연구자. 철학 및 신학 관련 서적들을 번역하며, 주로 바디우 철학에 관심을 두고 번역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알랭 바디우의 『행복의 형이상학』, 테드 W. 제닝스의 『예수가 사랑한 남자』, 『데리다를 읽는다/바울을 생각한다』, 피터 홀워드의 『알랭 바디우: 진리를 향한 주체』 등이 있고, 함께 옮긴 책으로는 지그문트 바우만의 『이것은 일기가 아니다』, 알랭 바디우의 『비트겐슈타인의 반철학』이 있다.
검은색의
21가지 그림자

어둠, 밤, 석탄, 잉크, 검은 개, 음흉함, 암흑의 군주, 검은 대륙, 적과 흑, 블랙 유머, 암흑 물질, 고래, 검은 표범, 흑인……. 프랑스어로 검은색을 의미하는 단어 ‘noir’ 앞에서 알랭 바디우가 떠올리는 것들이다. 작가는 곧 사상가였고 철학자가 문인이었던 프랑스의 문예 전통을 유감없이 계승하는 바디우는 이 책 『검은색: 무색의 섬광들』에서 검정에 관한 21편의 아름다운 산문을 제출한다.

진리의 철학자 바디우 또한 군대 얘기를 한다. 첫 번째 산문 「군대의 검은색」은 병장 시절, “어둠을 책임지는 관리자”로서 취침을 지도해야 했던 내무반장의 이야기다. 일산화탄소 중독을 염려해 석탄 난로를 끄고(그렇다, 알랭 바디우는 1937년생이다.) 침상에 누워 떠는 청년들. “애국적인 밤의 추위” 속에서 한 병사가 조니 …
여덟 살 때였다. 확실히 해 두지만, 공군 제3지역 군악대에서 병장이 되기 훨씬 전의 일이다. 어쨌든 나는 어둠을 관리하는 데 이미 흥미를 느끼고 있었다. 실제로 나는 ‘한밤의 소리’라고 이름 붙인 다소간 의심쩍은 게임을 만든 적이 있다. 이 게임을 하려면 대여섯 명의 아이들로 무리를 만들어야 했고, 무엇보다 남녀로 이루어져야 했다. 한참 후에 내가 밤의 관리자로서 속…

베스트 3 미니리뷰

0.0 평점
0
0
0
0
0

미니리뷰 작성

  1. 작성된 미니리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