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ooknuri.com 북누리

Notice: Trying to access array offset on value of type null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82

아름다운 우리 섬에 놀러 와

  • 저자 : 허아성
  • 출판사 : 국민서관
  • 출간일 : 2022-05-12
  • 북누리 포인트
    • 할인율 : 10%
    • 적립율 : 5%
    미니 리뷰 : 0
    3.5
정가

14,000원

할인가

12,600

원 (10% 할인)
개수   
적립금 사용
제본 정보
양장본220*287 mm56 쪽
ISBN
9788911128921
소녀의 마음이 담긴 플라스틱병,
플라스틱병은 바다에서 무엇을 만나게 될까요?

하늘은 푸르고 햇살은 쨍쨍한 어느 날, 반짝이는 윤슬이 가득한 바닷가에 한 소녀가 앉아 있습니다. 빨간 수영복은 입은 소녀 옆에는 빨간 뚜껑을 가진 플라스틱병이 나란히 있습니다. 소녀는 플라스틱병 안에 소중한 선물을 담아 바다로 띄워 보냅니다. 플라스틱병의 바다 여행은 그렇게 시작됩니다. 먼바다로 떠난 플라스틱병은 무엇을 만나게 될까요?

허아성 (저자) | 대한민국 작가

대학에서 컴퓨터 공학을 공부하고 4년 동안 회사에서 일을 했습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아이들과 나누고 싶은 이야기가 자꾸 생각났습니다. 그래서 회사를 그만두고 그림책을 공부하고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그동안 쓰고 그린 책으로 《내가 더더더 사랑해》, 《꿈의 자동차》, 《날아갈 것 같아요》가 있습니다.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Warning: count(): Parameter must be an array or an object that implements Countable in /opt/apache/htdocs/ibooknuri/book/book_view.php on line 1987
우리의 미래를 생각하게 만드는 환경 그림책

책은 플라스틱병의 시점에서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소녀의 손을 떠나 갈매기와 반갑게 인사하며 먼 바다로 나간 플라스틱병. 그런데, 먹구름과 함께 밀려오는 거센 파도를 만나게 됩니다. 풍랑에 휩쓸려 숨이 턱 끝까지 차다가 결국 정신을 잃고 수면 아래로 꼴딱 들어가고 말지요. 바다 안은 수면과 달리 평화롭기만 합니다. 그곳에는 바다 동물과 산호가 찬란한 빛깔을 자랑하며 아름다운 풍경을 이루고 있습니다. 물고기들은 가라앉는 플라스틱병을 처음 보는지 힐끔 곁눈질하기도 하고, 입으로 툭툭 쳐 보기도 합니다. 그렇게 플라스틱병은 꼬르륵 바다 깊은 곳으로 사라지게 됩니다.

시간이 얼마나 지났을까요? 플라스틱병이 눈을 뜬 곳은 다름 아닌 바다거북의 등 위였습니다. 그런데 바다거북의 생…

베스트 3 미니리뷰

0.0 평점
0
0
0
0
0

미니리뷰 작성

  1. 작성된 미니리뷰가 없습니다.